박지윤 Ji-Yoon Park               home              about             contact

무관심에 대한 아주 짧은 영화 A Very Short Film about Apathy

(2019, 1’ 14”) a very short film  


   


공중에 두 발이 부유하고 있다. 그 위로 나레이션이 흐른다. 나를 지키기 위해 다른 이들의 세계에 무관심해지려고 마음먹었는데, 이번엔 그럴 수 있을까? When empathy seems to be impossible, and apathy seems to be a practical choice. Sept 2019 



- 서울국제여성영화제 2020 개막작 프로젝트 일부 (Seoul Int'l Women’s Film Festival 2020, Seoul, South Korea, as part of the opening film) Sept 13


Written, Filmed and Edited by
Ji-Yoon Park / 
Narrated by Victoria Wijeratne

 © 2018-2021 Ji-Yoon Park. all rights reserved

 vimeo.com/jiyooninthepark︎